[ghootree's 맛집] 왕십리역 Coffe Caster.

 

 

 

왕십리역에 처음 런칭했다는

 

coffe caster 라는 커피점.

 

컨셉이 굉장히 신선해서 좋았다.

 

따뜻한 것은 태양 표시로.

차가운 것은 눈 표시로.

 

가격은 45℃ = 4,500원 식으로 표기가 되어 있다.

 

블루베리음료를 시켰는데, 다른 커피전문점에 비해서.

아주 농도 짙은 블루베리맛을 볼 수 있어서 참 좋았다.

 

한남역에서 중앙선 타고 7분밖에 안걸려서.

 

자주 가게 될 듯 싶다.

 

 

 

Posted by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