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후트리 캘라그라피]

꽃보다할배 신구 명언


제일 부러운 건 청춘이야. 

아름답고 가능성이 얼마든지 있으니까.




많은걸 경험해야,

한 대상에 대해 이야기 할 수 있는 것처럼. 


젊음이란 그런 것 같다. 


가장 명징하게 흘러가는 것이 시간인 것 같으면서도 

모두에게 똑같이 흘러가는 시간이지만 


당장 앞에 놓인 결과물이 그것을 대변하듯 

자신의 삶에 임하는 자세가 젊음,


청춘이라는 단어를 대변해주는 것 같다. 



청춘은 무엇일까 ? 

젊다고 해서 청춘일까 ?


이제 그 단어의 사전적 정의는 그것을 온전하게 

거스르는 것 같다. 



청춘은 땀으로 이루어진 하나의 결정물인 것 같다. 

스스로에게 가능성을 열어두는 것이 바로 청춘의 자세가 아닌가 싶다.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후트리 캘리그라피]진흙속에 꽃 한송이 던져본다.

 

 

 

청춘도 아프고, 어른도 아프다.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