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화그림]기억-세월호/2016/지후트리




기억-세월호/2016/지후트리



누군가의 가족이고 행복이었던 당신들을,

잊지 않고 기억하겠습니다.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후트리작업실]아빠와 나

봄의 새벽녘 어느날, 엄마랑 나란히 누워 김진호의 ' 가족 사진' 을 들을 때 였다.

고요한 방 안에서 나지막 하게 흘러나오는 가사가 엄마와 내 마음을 촉촉하게 적셔놓았다.

 

"나를 꽃 피우기 위해 거름이 되어버렸던 그을린 그 시간들을···! "

 

일찍이 아버지의 부재로 인해, 우리 가족은 마음에 구멍이 뚫린듯,

채워도 채워도 채워지지 않는 공허함에 사로 잡힐 수 밖에 없었다.

 

각자만의 방식으로 서로를 지켜주려고, 슬픔을 삼켜가며 안아주고, 손잡아 주었다.

그렇게 우린 다시 웃을 수 있엇다.

 

검게 그을린 시간들은 다시 꽃이 되어 나에게 그림이 되어주었다.

아빠, 아주 많이 사랑해요!

그리고 이렇게 당신과의 추억을 그림으로 기억하며 살아갈게요, 고맙고 보고싶어!

father, i miss you.

 

△▲지후트리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수화그림]아빠 / 2015 / ghootree 

 

 

 

초등생이 되기 전, 2년 정도 포항에서 지냈던 그때가 아빠와의 추억이 가장 많이 쌓였던 시절이었다.

몇 안되는 나란히 찍은 사진에는 하늘과 맞닿은 아빠의 푸른빛 자켓이 내겐 너무나도 선명히 남아있다.

그 이미지를 따라 그림을 그리다보니 내가 기억하는 아빠의 즐거웠던 순간을 그려넣게 된 것 같다.

 

아빠는 유독 홍시를 좋아하셨는데, 엄마 말로는 누워 자는 모습이며, 아빠가 좋아하는 홍시를 먹는 것 까지

너무 똑같아서 아빠를 마주하는 것 같은 착각까지 들었다고 한다.

역시 난 아빠 딸인가보다.

 

그것을 추억하기 위해 하트는 홍시색으로 그렸고, 가는 순간까지도 우리를 보기 위해 감지 못하고 촉촉하게

눈물을 머금고 있었던 아빠의 마지막 눈을 그려넣었다. 언제 어디서나 날 지켜줄 것만 같다.

지금은 손에 닿지 않는 곳에 계시지만 흐릿한 기억을 더듬으며, 그를 추억하며 살아간다.

 

 

보고싶고 사랑해요, 아빠!

 

△▲지후트리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후트리 캘리그라피]추억 명언-칼릴 지브란

추억은 일종의 만남이다 




경험해 온 모든 것들은 나를 지탱해주는 추억과 기억으로 자리 남는다.

오래된 편지를 열어 그날의 설레임을 회상하듯 추억은 나에게 만남을 안겨준다. 



△▲지후트리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후트리 캘라그라피]추억 명언

 

사람은 내것이 아니지만

기억은 내것이기에
그 시절이 소중할뿐이다.

 

 


지난 사람의 사진을 가지고 있는 이에게
누군가는 말한다.

" 너 아직 그 사람 잊지 못한거니 ? "


아니다 그런게 아니다.

"사람은 내것이 아니지만
기억은 내것이기에 그시절이 소중할 뿐이다. " 


 그저 그럴뿐이다.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후트리 캘라그라피] 

공자 명언


 미래를 결정짓고 싶다면 과거를 공부하라.




지나온 과거를 되돌아보면 자신만의 과오를 발견하게 된다. 


인간은 불완전한 존재다. 


과거의 내모습을 기준으로 현재와 미래에 나는 발전하고 성장하는 것이다. 


오늘 나는 어떤 모습으로 기억되고 남겨질까.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후트리 캘라그라피] 

마릴린 먼로 명언


혼자 있을 때 난 내 자신으로 되돌아간다. 

성공은 공공연하게 만들어지지만 

재능은 혼자 있는 시간에 태어난다




외로움이 나를 잠식 시킬때, 


외로움이라는 단어를 두고 나는 괴로워하지만

한편으로 어떤 작품이 탄생함으로써 

기뻐하기도 한다. 


창작을 하는 사람들의 고통은 그런 것 같다. 

자신을 철저하게 외부와 분리를 시키게 되면 


더더욱 작품의 성숙도가 높아진다.


공간 안에 혼자 덩그러니 놓여져 있으면, 

나를 감싸는 감정에 대해 연구하고


다시 글이든 그림이든 그려내기 시작한다. 


이 감정 그대로를 고스란히 기억하기 위해서.



어떤 모습을 하던간에, 그것은 결국 내 자신을 이루는 나이다.


노력을 미친듯이 해보려한다. 

내 스스로에게.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지후트리 캘라그라피 ]

 

제임스딘 명언 

 

 

 영원을 살 것처럼 꿈꾸고,

오늘을 죽을 것처럼 살아라.  

 

 

 

영원이라는 말은 존재하지 않는다.

하지만 영원을 쫓으며 살 수는 있다.

 

누군가의 기억 속에 오래오래 남으면 된다.

 

나는 오늘도 글을 쓰고 그림을 그린다.

 

영원하기 위해서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후트리 캘리그라피]

나만 위로 할 것. 초심을 잃지 말자.

 

 

 

기억이 많을수록 사람은 잘 살게 돼 있다는 걸 나는 믿어.

초심을 잃지말자.

 

새로운 다짐을 하고선,

그것을 지켜내기까지의 과정은 참으로 힘든 여정인 것 같다.

 

초심을 잃지 않는 그런 사람이 되어야겠다.

 

 

 

△▲ghootree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후나무시선] 누군가의 아침.

 

 

 

 

그런 날이 문득 있다.

 

바쁜 일상에 치여 내가 매일 같이 다니던 길을

느리게 걸었을때, 이 곳은 굉장히 낯선 공간임을 느낄 때가 있다.

 

 

시간은 가고, 주어진 시간 안에 무언가를 만들어내고.

다시 내일을 맞이하는 시간을 보내는 오늘 안에서

 

 

나는 얼마나 오늘을 자세하게 알고 기억하고 있을까.

 

 

△▲ ghootree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