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화그림]

특별하다

2013/지후트리

 


 

[13project ] 지후트리(ghootree) /수화아티스트 / 20131222 / 용산구 한남동

 

Q. 2013년의 본인에게 특정한 형용사를 붙여본다면 ?

 

A. 저는 계속 구겨짐을 당하고 싶은 사람이랄까. 좋이가 구겨지면 평면으로 펴진 종이보다 더 멀리 나아가거든요.

멀리 나아간다는 것은 나의 그림에 대해 더 많은 사람과 소통하고 싶다는 의미인 것 같아요.

그래서 저는 더 많이 구겨져보고 싶고, 실패도 더 많이 해보고 싶어요.

 

사람이 성공가도만 달려서는 실패에 부딪혔을 때 그걸 딛고 일어설 힘이 없거든요.

대처할 방법을 모르니까요.

그런데 실패를 많이 해본 사람은 성공으로 가는 밑거름을 다지고 있는 것이라고 생각해요.

어쨌거나 도전을 한다는 건 용기를 내는거고, 용기를 낸다는 것은 본인이 하고 싶어하는 일에 대해 후회가 없게 하는 거니까.

부딪히지 않으면, 벽을 부수지 않으면 그 너머의 것을 많이 못보잖아요.

그래서 저는 더 구겨짐을 당하고 싶어요.

 

<13project :: 100인의 아티스트 > 인터뷰 중에서

 

 

:: 그림설명 ::

의미 있는 날이되면

상대방을 더 소중하고

가치 있는 사람으로 만들어주는

을 그려

특별함을 표현했다.

 

 

△▲Sign language

 ┃  artist ghootree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후트리 캘리그라피]

구겨진 종이가 가장 멀리 난다.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박지후트리 마이크!



스티브요니 느님들을 만난 이후로 더 많은 변화들이 생겼다.
내 가치관이 더 확고해졌으며, 예술관도 더 뚜렷해졌다. 더 정확히 말하자면 흔들리지 않게 되었다는 말씀.
역시나, 세상은 혼자 살아가는게 아니라는 걸 절실히 느껴가는 것 같다!
모든 영감의 소스는 가장 가까운 사람들에게서 나온다는 것을 절대 잊지 말아야겠다는 것도 !

앞으로는 박지후트리 마이크 들고 다니면서 세상 이야기 나눠봐야지 ^^*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