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후트리 캘라그라피] 

신동엽 명언


모든 사람에게 

괜찮은 사람으로 

보이고 싶어하면 

굉장히 힘들어져요. 




겉과 속이 다른 사람이 되면 안되겠지만, 


상종하고 싶지 않은 사람에게까지 친절해서 

자처해서 스트레스를 껴안을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 


보통 남의 부탁에 대한 거절을 잘 하지 못하고 들어주는 사람들이 보통 유형에 속해있다.


내 의견을 명확하게 표현해주는 것도 

스스로를 괴롭히지 않는 하나의 방법이지 싶다. 





Posted by 지후트리 GHOOTREE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